검색

[다문화특집] '중국 국제결혼', 행복한 가정의 시작은?

가 -가 +

이정현 기자
기사입력 2013-02-12

[다문화특집 뉴스쉐어 = 이정현 기자] 국제 결혼 정말 문제점만 있을까?
 
국내에서 결혼하지 못한 남성들이 국제결혼을 생각하지만 연일 언론에서 국제결혼의 문제점을 부각하다보니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고 고민만 하다가 시간을 보내는게 된다고 한다.

실제로 많은 남성들이 국제결혼 후 실패한 사례도 적지 않은것 또한 사실이다.

이에 '중국 국제결혼'의 당사자로 많은 남성들이 '행복한 가정'을 꾸리도록 도움을 주고자 올바른 국제결혼 상담에 노력하는 디지국제결혼 임재연 대표에게 들어보았다.

"부부관계,남여관계는 불안전한 관계입니다. 오늘 결혼해서 내일 헤어지더라도 이상하지 않습니다."

남남인 남여가 서로 마음이 맞아서 부부가 됐듯이 남여의 마음이 바뀌면 언제든 남남이 됨을 의미합니다.

젊은 남여는 이렇게 먹고살기도 힘든데 아이는 생각하지 않고 둘이서만 즐기면서 살겠다라고 합니다. 남여의 마음이 바뀌는데는 1초도 걸리지 않습니다. 서로 사랑하는 마음으로 미래를 도모하기에는 큰 어려움이 있습니다.

따라서 안정적인 부부가 되려면 아이를 염두에 둬야하며 2세의 장래가 중요합니다.

대부분의 부부는 몇년안에 아이가 없으면 헤어지는것을 보게 됩니다. 아이를 낳았는데 아이의 장래가 불안전해도 혹은 아이가 장애가 있어도, 또한 쌍둥이를 낳아도 헤어질 확률이 높다고 합니다.

천생배필은 무엇일까요?

죽을때까지 같이살 인연을 말하는 것입니다. 잠시 같이 살 인연을 말하는 것이 아닙니다. 즉 천생배필은 같이 죽을 인연을 말하는 것입니다.

옛말에 "검은머리 파뿌리 될때까지 살아라"라는 말이 있습니다.

이 말의 의미는 부부가 늙어죽을때까지 같이살다 죽으면 아들,딸이 장성하여 결혼할때 까지 같이사는 것을 의미합니다.

우리는 한국사람 입니다.

한국남자 한테는 같은 외모, 같은 언어를 사용하는 한국여성이 결혼상대자로는 최고 입니다. 인터넷카페에서는 한국남성의 결혼상대자로 베트남,필리핀 여성이 최고라고 하지만 정확한 정보가 아닙니다.

현실은 한국여성의 숫자가 부족하여 남성의 입장에서는 마음에 드는 여성과 결혼이 힘든것이 현실입니다. 우스겟 소리로 못난 여성들이 자신의 처지는 생각하지 않고 콧대가 높습니다.

지금이라도 마음에 안들지만 눈을 낮추면 한국여성 누군가와 결혼을 할수 있겠지만 눈을 낮추는것이 싫어서 국제결혼을 선택하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한국여성 다음으로 선택할 수 있는 곳은 다음으로 가깝고 다음으로 비슷한 중국, 일본입니다.

그런데 현실적으로 일본은 잘살아서 힘들고 중국은 못살아서 가능할뿐이라고 알고 있는것이 현실 입니다.

저는 임씨 이며 족보를 보면 중국인이 조상입니다. 저뿐 아니라 한국인의 90%는 중국계 조상이라는 주장도 있습니다.

즉 한국여성과 결혼해서 아이를 낳는것과 중국여성과 결혼해서 아이를 낳는것은 DNA,핏줄이 같은 동양인이기 때문에 2세가 한국에서 생활하는데 차별을 덜 받기에 중국여성을 권유합니다.

중국여성은 착하고 다른나라 여성은 못됐다는 이야기가 아닙니다.

베트남,필리핀 등의 여성을 만나서 남여가 서로 마음이 맞으면 누구라도 잘살수 있습니다. 못살이유 전혀 없습니다.

그러나 문제는 베트남,필리핀 등의 여성과의 사이에서 태어난 아이의 장래를 생각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아이가 자라서 초등학교,중학교,고등학교,대학교,취업,결혼할때의 차별,어려움을 생각하지 않을수 없습니다.

아이의 인생이 불행해지면 부모인생 또한 불행합니다.

따라서 만일 베트남에서 살 계획이라면 다른 나라 여성보다는 베트남여성이 결혼상대자로 적합합니다. 왜냐하면 아이를 낳아서 살아야 하며,아이의 장래가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만약 우즈베키스탄에서 살 계획이라면 다른 나라 여성보다는 우즈베키스탄 여성이 적합합니다. 왜냐하면 아이를 낳아서 살아야 하며, 아이의 장래가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한국사람이고 한국에서 살 계획이라면 다른 나라 여성보다는 외모가 같은 중국, 한국여성이 결혼상대자로 적합합니다.

그런데 인터넷카페의 잘못된정보 때문에 다른나라 여성을 선택하는 이들이 있습니다.

결혼은 아이를 낳고 아이의 장래가 중요한데 이부분을 무시하고 사랑할수 있는 여성, 내 마음에 드는 여성 등 자신의 욕구만을 말합니다.

말로는 결혼을 말하지만 저는 이들의 이야기를 들으면 "섹스 상대자"를 찾는것으로 밖에 들리지 않습니다.

이와 같이 배우자 선택에서 행복한 가정을 꾸리는 후세까지, 나아가 미래를 생각하는 국제결혼이 매우 중요하다고 할 수 있습니다.
 


< ⓒ 뉴스쉐어 - 시대를 이끄는 새로운 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all_copy@뉴스쉐어 | (유)이미디어 | 메일 : fact@newsshare.kr | 대표전화 : 050-5987-2580 | 서울-아02820
대표/발행인: 이재현 | 편집국장: 신지훈 I 본사: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09,713(역삼동,송암2빌딩) | 팩스: 0505-523-7890
뉴스쉐어의 콘텐츠및 기사를 무단 복사/전재/배포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0 NewsShare. All rights reserve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