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굿걸' 장예은X윤훼이, 캘빈 해리스 'Feels' 완벽 재해석... 귀여움 가득 유닛 무대 선사

가 -가 +

김영봉 기자.
기사입력 2020-05-31

▲ CLC 장예은  [제공=큐브 엔터테인먼트]   

 

[뉴스쉐어=김영봉 기자] CLC 장예은이 윤훼이와의 완벽 케미스트리를 뽐냈다.


지난 28일 오후 방송된 Mnet 'GOOD GIRL : 누가 방송국을 털었나'(이하 '굿걸')에서는 베스트 유닛 결정전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두 번째로 무대에 오른 유닛은 매력 부자 장예은과 음색 깡패 윤훼이. 의외의 유닛 조합에 굿걸 멤버들은 "윤훼이와 장예은의 조합은 상상해보지 못했다", "어떤 무대를 보여줄지 예상이 안됐다"라는 평가를 내놓아 본 무대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냈다.


무대에 앞서 두 사람은 캘빈 해리스(Calvin Harris)의 'Feels'를 선곡했다. 윤훼이의 주도 아래 장예은이 랩을, 윤훼이가 보컬을 담당하기로 하면서 파트 배분까지 순조롭게 마쳤다.


장예은은 "많은 사람들이 알고 있는 곡이라서 손대기가 조금 어려웠다"라며 랩 파트에 대한 부담감을 털어놨다. 하지만 이내 직접 쓴 랩 가사로 윤훼이로부터 "완전 좋다"라는 평가를 이끌어내는 데 성공했다.


작업 초반 다소 어색한 모습을 보인 두 사람은 장예은의 애교 넘치는 성격에 윤훼이가 "귀여워"를 남발, 무장 해제되며 예상 밖의 특급 케미스트리를 뽐냈다.


샤워 가운을 입고 유닛 결정전에 나선 장예은과 윤훼이는 여유 넘치면서도 세련된 무드가 느껴지는 무대로 감탄을 자아냈다. 호스트 딘딘은 "마치 부자 자매가 호텔에 놀러 온 느낌이었다"고 평가했다.


무대를 마친 장예은은 "다들 뚜렷하게 잘하시는 게 하나 있지만, 저는 이거 조금 저거 조금 이렇게 하니까 고민이 됐었다. 그래도 5%는 성장하지 않았을까"라며 "채 하루도 연습하지 못했는데 틀리지 않았다. 만족을 하면 안 되지만 그래도 다행이라고 생각한다. 윤훼이가 용기를 줬다. 같이 안 했으면 어쩔 뻔했냐"라며 윤훼이에게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한편, 장예은이 출연하는 Mnet '굿걸'은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제호: NewsShare·(유)이미디어 | 등록번호: 서울아02820
등록일자: 2010.07.05 | 최초발행일: 2010.07.05
발행·편집인: 이재현 | 편집국장: 이재희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09,713(역삼동,송암2빌딩)
총무국/우편물: 부산시 강서구 범방3로63번길 2, 102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재현 | 메일 : fact@newsshare.kr
대표전화 : 050-6788-7777(제보문자가능) | 팩스: 0505-523-7890

뉴스쉐어의 콘텐츠및 기사를 무단 복사/전재/배포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자율심의 운영규정 및 인터넷신문 윤리강령, 서약사 참여기준에 따라 운영되고 있습니다.

Copyright ⓒ SINCE 2010 NewsShare. All rights reserve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