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정기고 트리오, 보사노바 EP ‘Junggigo Sings Brazil’ 발표

가 -가 +

김영봉 기자.
기사입력 2020-02-18

▲ 보사노바 EP 앨범커버  [제공=유니버설뮤직]   

 

[뉴스쉐어=김영봉 기자] 가수 정기고가 보사노바 사운드로 돌아온다.


정기고(보컬), 이태훈(기타), 신동하(베이스)로 구성된 정기고 트리오는 오늘(18일) 오후 6시 EP ‘정기고 싱즈 브라질(Junggigo Sings Brazil)’을 발표한다.


정기고 트리오는 이번 앨범을 통해 수준 높은 연주로 완성된 서정적인 재즈 사운드와 특유의 달콤하면서도 따뜻한 목소리를 들려줄 예정이다.


타이틀곡 ‘콴도 콴도 콴도(Quando Quando Quando)’는 쿠마파크의 보컬리스트 김혜미가 힘을 보태 곡의 완성도를 높였다.


수록곡으로 세련된 사운드로 재탄생한 빛과 소금 원곡의 ‘샴푸의 요정’, 정기고가 2008년 발표했던 자작곡 ‘Byebyebye’, 팝의 전설 스팅(Sting)이 노래했던 안토니오 카를로스 조빔(Antonio Carlos Jobim)의 ‘How Insensitive’ 등이 담겨있다.


정기고는 2002년 데뷔해 ‘Byebyebye’, ‘Blind’ 등을 발표하며 아티스트로서 이름을 알렸다. 이후 2014년 가수 소유와 듀엣곡 ‘썸’으로 대중의 열광적인 지지를 받으며 ‘국민 썸남’이라는 수식어를 얻었다.


이후 2018년 5인조 재즈 그룹 정기고 퀸텟을 결성해 앞서 선보였던 힙합, R&B 장르가 아닌 재즈 앨범 ‘송 포 쳇(Song For Chet)’을 발매했다.


정기고는 이 앨범을 통해 재즈 음악가 겸 트럼펫 연주자인 쳇 베이커(Chet Baker)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또 시네마 재즈 스케이프 및 서울숲 재즈 페스티벌, 부산 SEA & JAZZ 페스티벌 등 재즈 공연에 참여하며 재즈 아티스트로서도 활발한 활동을 펼쳐왔다.


한편 정기고 트리오가 선보이는 ‘정기고 싱즈 브라질(Junggigo Sings Brazil)’은 2월 18일오후6시 국내 모든 음원 스트리밍 사이트를 통해 감상할 수 있다.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all_copy@뉴스쉐어 | (유)이미디어 | 메일 : fact@newsshare.kr | 대표전화 : 050-5987-2580 | 서울-아02820
대표/발행인: 이재현 | 편집국장: 신지훈 I 본사: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09,713(역삼동,송암2빌딩) | 팩스: 0505-523-7890
뉴스쉐어의 콘텐츠및 기사를 무단 복사/전재/배포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0 NewsShare. All rights reserve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