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이효리 “대성이 심성 알기에 더욱 안타깝고 걱정 돼”

빅뱅 멤버 대성 31일 새벽 교통사고, 충격에 빠져…

가 -가 +

조민지 기자
기사입력 2011-05-31

인기그룹 빅뱅의 멤버 대성의 교통사고 소식이 일파만파 커지면서 동료가수 이효리가 트위터를 통해 안타까운 마음을 전했다.

빅뱅의 멤버 대성은 31일 새벽 서울 양화대교 남단에서 자신의 승용차를 몰고 가다 쓰러져 있던 오토바이 운전자 현씨(30)를 미쳐 발견하지 못하고 지나치면서 앞에 서 있던 택시와 충돌하는 사고를 냈다.

대성은 현재 1차 조사를 받고 귀가 했으며, 경찰은 대성이 사고를 내기 전 이미 피를 흘리고 쓰러져 있던 오토바이 운전자의 사망경위에 대한 조사를 위해 CCTV판독과 오토바이 운전자의 부검을 의뢰한 상태라고 밝혔다.
 
▲ 대성 교통사고 소식에 가수 이효리가안타까운 마음을 트위터로 전했다.                          © 이효리 트위터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들은 가수 이효리는 31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항상 모든 것을 자기탓으로 돌리는 대성이 심성을 알기에 더욱 안타깝고 걱정이 됩니다”라고 글을 남기며 대성에게 안타깝고 걱정스러운 마음을 전했다.

지난해 2월 종영한 SBS 일요일이 좋다-패밀리가 떴다에 같이 출연하면서 우정을 쌓아온 두 사람이기에 대성의 교통사고 소식에 심경을 전한 것.

대성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대성이 이번 사고에 큰 충격을 받았다. 조사를 마치고 돌아와 눈물을 흘렸다. 또한 자신의 과실 여부를 떠나 사고로 돌아가신 고인에 대해 많이 슬퍼하고 힘들어 하고 있다”고 전했다.

경찰 측에서는 대성의 교통사고 이전에 현씨가 이미 피를 흘리고 쓰러져 있었기 때문에 대성의 교통사고로 현씨가 사망했다고 판단하기에는 아직 이르다는 판단. 섣부른 판단보다는 사망원인에 대한 국과수의 정밀분석을 기다려 보는 것이 좋겠다.

국과수에 의뢰한 부검 결과는 10일정도의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
 
미디어포커스팀 = 조민지 기자

< 관심 & 이슈 기사 >

박지성 개고기송 동영상 화제! 한국비하와 응원가 논란에 후끈~
 
가수 ‘걸스데이’ ‘기저귀 패션’ 논란, 눈 뜨고 보기 ‘민망해’
 
임재범의 그녀 ‘차지연’, ‘그대는어디에’로 데뷔
 
대전시티즌, 승부조작 혐의 8명 검찰 소환

송은이 사과, 옥주현 1위 발표 후 과도한 리액션에 “아차!”


기사제보 & 보도자료 newsshare@newsshare.co.kr
< ⓒ 뉴스쉐어 - 사회/복지/문화/보도자료 전문 종합 인터넷 신문.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Copyright ⓒ @all_copy@뉴스쉐어 | (유)이미디어 | 메일 : fact@newsshare.kr | 대표전화 : 050-5987-2580 | 서울-아02820
대표/발행인: 이재현 | 편집국장: 신지훈 I 본사: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09,713(역삼동,송암2빌딩) | 팩스: 0505-523-7890
뉴스쉐어의 콘텐츠및 기사를 무단 복사/전재/배포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Copyright ⓒ 2010 NewsShare. All rights reserved..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