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韓 찾은 27개국 10개 종단지도자, 요한계시록 교육 호평 일색

힌두교인 “놀라운 성취… 삶의 방향 바꾸는 계기 되고 있다” 소감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수현 기자
기사입력 2024-02-23 [19:45]

▲ ‘제1기 만국초청 계시록 특강’ 현장  © 신천지예수교회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이하 신천지예수교회)이 지난 20일부터 23일까지 ‘제1기 만국초청 계시록 특강’이라는 주제로 종교지도자 성경교류 프로그램이 종교계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힌두교에서 온 한 지도자는 앞서 “수년간 많은 종교지도자를 만나왔으나, 이번 교류프로그램은 그중에서도 특별하고 아름답다”며 “다양한 종교적 배경을 지닌 사람들이 한데 모인다는 점이 고무적”이라고 프로그램에 대해 평했다.

 

이어 “이 놀라운 성취가 많은 사람에게 영향을 주고 삶의 방향을 바꾸고 있기에 나 또한 경서 교류 프로그램에 참여했다”고 참석 동기를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따뜻한 마음을 가지고 문을 두드린다면 이 프로그램으로 정말 많은 것을 배울 수 있다. 나 또한 눈이 트이는 기분이었다”며 “모든 종교지도자가 열린 마음으로 기회의 땅에 도달해서 하나가 되고 벽을 뛰어넘자”고 당부했다.

 

이번 프로그램에는 국내를 포함한 총 27개국, 기독교를 비롯해 불교와 이슬람교, 힌두교, 유교 등 10개 종단지도자 80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4일에 걸쳐 성경 요한계시록 특강을 수강하고 보다 구체적인 내용을 배우고 토론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전시 관람과 대표 스피치, 각 종교 간 대화와 나눔의 시간도 다채롭게 이뤄졌다.

 

이만희 총회장은 첫날 특강을 통해 요한계시록 전반을 설명하며 “모든 종교인이 하나님의 영광을 나타내는 빛과 같이 되면 좋지 않겠느냐”며 “성경 안에서는 높고 낮음, 네 것 내 것이 없다. 나는 여러분과 하나가 되고 싶다. 우리 모두 하나가 되자”고 종교지도자들에 대한 따뜻한 응원과 당부를 건넸다.

 

이어 “종교인으로서 온 세상에 비추는 빛처럼 가치를 가지고 있어야 한다. 자신이 아는 게 있다면 모르는 이에게 알려주고, 가지고 있는 것을 없는 사람에게 나누며 살아야 한다. 욕심을 내려놓고 이런 계기를 통해 합심하자”고 당부했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석한 한 이슬람 종교지도자로 “그간 성경을 배우며 코란(이슬람 경서)과 유사한 점이 많다는 것을 깨달았다”며 “이 자리에 참석하지 못한 다른 분들도 마음을 열고 교류하다 보면 경서 사이의 유사점이 많음을 발견할 것”이라고 자신했다.

 

그러면서 “우리는 모두 사랑을 전하고 조화롭고 평화로운 세상을 만들기를 원한다”며 “하나님 안에서 함께하는 모든 이에게 축복이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참석한 불교의 한 스님은 이번 프로그램에 대해 “바른 성경 해석을 통해 기독교를 더 이해 할 수 있었고, 이는 타 종교의 이해와 종교간 화합에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번 기회를 통해)내 종교와 타 종교에 대해 이해하는 정도와 깊이가 달라졌다”고 만족감을 표했다.

 

신천지예수교회 관계자는 “이번 성경교류프로그램을 통해 성경이 종교평화를 이루는 데 중요한 역할을 할 뿐만 아니라, 믿을만한 경서임도 확인했다”면서 “이번에는 종교지도자들이 한국에 직접 방문해 성경을 더 깊이 탐구하고 교류하며 종교간 이해와 연대, 그리고 공통의 가치를 추구하는 뜻 깊은 자리가 마련됐다”고 말했다.

광고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미주 24/02/23 [21:39]
신천지가 대세구나
신천지 교리 못따라간다 
머임머임 24/02/23 [21:58]
얼마나 계시록을 잘 증거하길래 다른 종교 지도자까지 인정하는 걸까?
아기고양이 24/02/23 [22:15]
평화로운 세상.. 공감합니다
아메리카노 24/02/23 [23:12]
우리나라에 유학 오는 것도 신기한데 종교 유학이라니 내용이 궁금하다
울산초이 24/02/24 [07:54]
말씀으로 하나되는 모습 좋네
그것도 우리나라에 종교유학이라

루나 24/02/24 [11:56]
종교유학에 이슬람 사람도 왔다고? 어떤 내용인지 궁금하네~
써울싸나이 24/02/24 [21:13]
종교지도자들이 성경을 쉽다고 말하니까 나도 궁금허네... 나는 성경 어렵던데;
엘비스나 24/02/24 [21:28]
무슨 내용이려나?
모카 24/02/24 [21:50]
늘 기적을 기초로 놀라게만 하네. 이유가 뭘까?
행보쿠 24/02/24 [22:17]
종교인 간에 서로 싸우고 지지고 볶고 하는거 보다 훨낫노
소나무 24/02/24 [22:33]
종교는 하나 라고 하든데!!
기다림 24/02/24 [23:16]
서로의 경서에 분명히 유사한 점도 있을거라고 본다 그렇다면 서로 이해하고 노력하는것도 좋을듯
에키네시아 24/02/26 [11:02]
많은 종교 지도자들에게 성경을 가르치는 게 대단함
쏘스윗 24/02/26 [21:08]
오~ 다른 종교에 보수적인 곳에서도 종교유학을 왔다니..신기 
행콩 24/02/26 [21:16]
정말 교육 수준이 높나보다!
벚꽃나무 24/02/28 [11:39]
어떤 말씀이길래 다른 종교에서도 호평 일색일까??
디딤돌 24/03/10 [22:58]
종교지도자들이 신천지말씀듣고 증거를
대박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제호: NewsShare·(유)이미디어 | 등록번호: 서울아02820
등록일자: 2010.07.05 | 최초발행일: 2010.07.05
발행·편집인: 이재현 | 편집국장: 이재희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09,713(역삼동,송암2빌딩)
총무국/우편물: 부산시 강서구 범방3로77번길 14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재현 | 메일 : fact@newsshare.kr
대표전화 : 050-6788-7777 / 050-5987-2580(제보문자가능) | 팩스: 0505-523-7890

뉴스쉐어의 콘텐츠및 기사를 무단 복사/전재/배포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자율심의 운영규정 및 인터넷신문 윤리강령, 서약사 참여기준에 따라 운영되고 있습니다.
「열린보도원칙」뉴스쉐어 뉴스이용자와 취재원 등 뉴스독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재희 02-1644-1363 fact@newsshare.kr - 제목에 [열린보도원칙] 삽입 메일 발송
Copyright 뉴스쉐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