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포토] 신천지, 광주 말씀대성회 성료…이모저모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이재희 기자
기사입력 2023-10-21 [18:46]

▲ 21일 오후 2시 신천지 광주교회 성전 4층에서 신천지 말씀대성회가 개최된 가운데 이만희 총회장이 강연하고 있다.  © 신천지예수교회

 

서울을 시작으로 전국 주요 도시에서 순차적으로 진행된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이하 신천지예수교회)의 말씀대성회가 지난 21일 광주에서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신천지예수교회 베드로지파 광주교회 성전 4층에서 진행된 이번 말씀대성회에는 계시록에서 나오는 구원받을 144000과 흰무리들에 대한 이만희 총회장의 직강을 듣기 위해 목회자 300여 명을 포함해 약 4000명이 현장에 참석했다.

 

전북 지역에서도 도마지파 전주교회에서 50명의 목회자를 비롯해 1500여 명이 영상으로 함께했다. 이날 이 총회장의 강연은 신천지예수교회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한국어 포함 10개 국어로 번역돼 전 세계에 실시간 송출됐다.

 

▲ 21일 오후 2시 신천지 광주교회 성전 4층에서 신천지 말씀대성회가 개최된 가운데 이만희 총회장이 강연하고 있다.  © 신천지 예수교회

 

▲ 21일 오후 2시 신천지 광주교회 성전 4층에서 신천지 말씀대성회가 열리고 있다.  © 신천지 예수교회

 

 

▲ 21일 오후 2시 신천지 광주교회 성전 4층에서 신천지 말씀대성회가 열리고 있다.  © 신천지



 
 
광고

신천지예수교회, 관련기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그린이 23/10/22 [19:24]
목사님들이 참석했다니 놀랍다.
봉소진 23/10/22 [19:54]
계시록을 몰라서 보는데 좀 어려웠지만 진짜 그러한가 성경책 보면서 봤는데 역시 어려워.
목사들도 가서 배우는판에 나도 걍 가볼란다
김소민 23/10/22 [20:47]
광주가 떠들썩하네
햇살 23/10/22 [21:12]
광주교회 엄청 크네
우리나라교회들 중 제일 큰가?
라벤더 23/10/22 [21:47]
10개 국어 송출이라.. 전세계적으로 관심이 많은가 보네 
말차 23/10/22 [22:57]
성경은 판타지 같았는데 논리적이고 비유로 된 책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음
정찬란 23/10/22 [23:41]
목회자들도 참이 참석하는 신천지 집회가 대단하다
우와아 23/10/22 [23:46]
사진 보는데 사람들 빼곡 ㅇㅁㅇ...
다이아 23/10/23 [00:12]
10개 언어로 송출된다는건 
해외에도 많이 참석한다는거네
신천지 인정할수밖에 없겠다
어디야 23/10/23 [09:17]
해외까지 강연을 듣다니 놀랍다. 계속 욕하는 사람들은 확인좀 해보자
조세호 23/10/23 [16:57]
진리를찾으러간사람들이구
성나래 23/10/23 [18:13]
어쩐일이냐고...신천지 맨날 말씀성회를 하네...?사람 왜케 많아? 나도 궁금해서 어쨌든 신청함. 들어야 할 것같음..
어쩔 23/10/23 [18:26]
신천지 말씀 신청한 사람~교회다니라고 강요는 하지 말라했음...ㅋ
내가 듣고 판단하겠음..
김소원 23/10/23 [19:32]
광주가 비상이네
최미진 23/10/24 [13:48]
목회자들의 긍정적인 반응이 놀랍네요 
쉰데렐라 23/10/24 [20:43]
인정할 수 밖에 없네 목회자들이 왔다는건 팩트
김모모 23/10/25 [14:21]
이런 반응이 나올 수 있었다는 것은 거짓이 아니기때문이 아닐까요? 정말 대단했고 감동받았습니다
자랑 23/10/25 [22:15]
전국적으로 많은 사람들이 모였네요
초심 23/10/30 [17:44]
서로의 교리를 들어보고 뭐가 다르고 틀렸는지 확인하는 장성한 목회자의 모습을 기대해본다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제호: NewsShare·(유)이미디어 | 등록번호: 서울아02820
등록일자: 2010.07.05 | 최초발행일: 2010.07.05
발행·편집인: 이재현 | 편집국장: 이재희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09,713(역삼동,송암2빌딩)
총무국/우편물: 부산시 강서구 범방3로77번길 14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재현 | 메일 : fact@newsshare.kr
대표전화 : 050-6788-7777 / 050-5987-2580(제보문자가능) | 팩스: 0505-523-7890

뉴스쉐어의 콘텐츠및 기사를 무단 복사/전재/배포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자율심의 운영규정 및 인터넷신문 윤리강령, 서약사 참여기준에 따라 운영되고 있습니다.
「열린보도원칙」뉴스쉐어 뉴스이용자와 취재원 등 뉴스독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재희 02-1644-1363 fact@newsshare.kr - 제목에 [열린보도원칙] 삽입 메일 발송
Copyright 뉴스쉐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