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신천지자원봉사단 부산동부지부, “장애인과 함께 떠난 봄 내음 품은 힐링 여행”

제9회 찾아가는 건강닥터, 울산 간절곶서 장애인과 자원봉사단의 ‘오감여행’ 펼쳐
부산장애인어울림트레킹 클럽 회원 50여명과 함께한 ‘화합의 장’
“3년 만에 일상 탈출, 오랜만에 맡은 봄 향기가 너무나 상쾌했어요” 감사 뜻 전해

가 -가 +sns공유 더보기

이재희 기자
기사입력 2023-03-29 [12:13]

▲ 지난 25일 울산 간절곶에서 진행된 제9회 찾아가는 건강닥터 ‘감성UP 오감여행’에서 디스크 골프 게임 후 단체사진.  © 신천지자원봉사단 부산동부지부 제공

 

신천지자원봉사단 부산동부지부(지부장 박필성)는 지난 25일 부산장애인어울림트레킹클럽 회원 50여명과 자원봉사자 60여명과 함께 울산 간절곶으로 제9회 찾아가는 건강닥터 ‘감성UP 오감여행’을 떠났다.

 

2014년부터 시작한 ‘찾아가는 건강닥터’는 의료 사각지대에 있는 외국인 근로자, 장애인 등 소외계층을 대상으로 진행하는 의료봉사로 매년 꾸준히 진행하고 있으며 올해 9회 째이다. 특히 이번 행사는 장애와 비장애의 벽을 허물고 서로 소통·공감하며 신체·정신적 장애를 함께 극복하는 다양한 오감만족 프로그램으로 진행했다.

 

신천지자원봉사단 봉사자들과 장애인들이 함께 ▲부산 낙동강, 북항대교와 광안대교 관광 ▲ 스트레칭 및 디스크 골프 연습 및 게임 ▲ 간절곶 포토 여행을 통해 오감을 즐기며 힐링하는 시간을 가졌다.

 

부산장애인어울림트레킹 클럽 관계자는 그동안 코로나19로 답답했던 일상에서 벗어난 것만으로도 ‘마음과 육체를 치유할 수 있었던 시간’이었는데 디스크 골프를 체험하면서 새로운 스포츠를 알게 되었다며 신천지자원봉사단에게 감사의 인사를 건넸다.

 

여행에 참여한 회원 A 씨는 “몇 년 동안 봄이 와도 봄을 제대로 느끼지 못했는데 올해는 자원봉사단 덕분에 오랜만에 친구, 회원들과 함께해 더 좋았고, 봄 향기를 잔뜩 맡으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며 소감을 밝혔다.

 

또 다른 회원 B 씨는 “휠체어를 타신 분도 계시고, 거동이 불편한 사람도 많았었는데, 손과 발이 되어 주고, 웃으며 대화도 나눠준 신천지자원봉사단 여러분께 너무 감사를 드린다”며 고마움을 전했다.

 

신천지자원봉사단 부산동부지부 임영만 부지부장은 “디스크 골프 게임을 하며 함께 환호하고 웃으며 즐기는 모습이 마음 깊이 새겨진 봉사활동이었다. 하지만 바람이 많이 불어 모든 것을 보여드리지 못해 아쉬움이 남았다”고 소감을 밝혔다.

 

신천지자원봉사단 부산동부지부는 찾아가는 건강닥터, 담벼락 이야기, 나라사랑 평화 나눔, 새끼손가락, 백세만세, 핑크보자기, 다다익선 프로그램 등 다양한 봉사를 실천하고 있다.

 

광고

신천지자원봉사단, 관련기사

댓글

i

댓글 수정 및 삭제는 PC버전에서만 가능합니다.
날치 23/03/30 [15:49]
좋은일 하시네요!
23/03/30 [21:08]
열심히 좋은 일을 많이 하시네요 응원합니다
트롤 23/03/31 [09:14]
지속적인 봉사활동이 중요한듯
꽃향기 23/03/31 [19:00]
화창한 봄날 훈훈한 소식이네요
딸기 23/03/31 [21:00]
좋은 소식 응원합니다~~^^
노란장미 23/04/01 [00:30]
신천지 자원봉사단 응원합니다
하루 23/04/01 [00:54]
좋은 일은 신천지가 제일 많이 하는 듯
채우 23/04/01 [20:46]
참 좋은일 많이하시네요
채우 23/04/01 [20:47]
참으로 좋은일 많이 하시네요
소봄 23/04/02 [13:29]
훈훈한 감동입니다
마마 23/04/02 [15:39]
많은 분들 마음에 봄이 찾아 오는 것이 느껴지네요
이군 23/04/02 [15:53]
소외 계층을 위해 앞으로도 좋은 봉사 부탁드립니다
뚜루루 23/04/02 [17:45]
마음이 따뜻해지네요
봄날의 곰 23/04/02 [20:46]
찾아가는 건강닥터라는 말 좋은 것 같다
윈윈 23/04/05 [15:44]
멋지네요!!!

최신기사

광고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제호: NewsShare·(유)이미디어 | 등록번호: 서울아02820
등록일자: 2010.07.05 | 최초발행일: 2010.07.05
발행·편집인: 이재현 | 편집국장: 이재희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509,713(역삼동,송암2빌딩)
총무국/우편물: 부산시 강서구 범방3로77번길 14
청소년보호책임자: 이재현 | 메일 : fact@newsshare.kr
대표전화 : 050-6788-7777 / 050-5987-2580(제보문자가능) | 팩스: 0505-523-7890

뉴스쉐어의 콘텐츠및 기사를 무단 복사/전재/배포는 저작권법에 저촉되며 위반 시 법적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인터넷신문위원회의 인터넷신문 자율심의 운영규정 및 인터넷신문 윤리강령, 서약사 참여기준에 따라 운영되고 있습니다.
「열린보도원칙」뉴스쉐어 뉴스이용자와 취재원 등 뉴스독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고충처리인 이재희 02-1644-1363 fact@newsshare.kr - 제목에 [열린보도원칙] 삽입 메일 발송
Copyright 뉴스쉐어. All rights reserved.